[창간 12주년 축사] 조경인들의 대변지로서 큰 역할 감사
[창간 12주년 축사] 조경인들의 대변지로서 큰 역할 감사
  • 박태근 회장
  • 승인 2020.04.06
  • 호수 58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태근 (사)부산조경협회 회장
박태근 부산조경협회 회장

한국조경신문 창간 12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창간 이래 조경계의 생생한 뉴스와 정보를 함께 나누며 조경정책의 필요성과 의미를 살리고 조경문화에 기여하는 주간신문사로서 역할을 다하고 있어 그 의미가 더욱 크다고 하겠습니다.

조경분야의 정체성 확립과 다른 분야와의 협업 및 조화를 통하여 상생발전 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여야 할 현시점에서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고 보다 밝은 미래로 한 단계 도약할 수 계기가 되는 조경인들의 소통과 여론형성의 중심에 한국조경신문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한해를 시작하며 전 세계적으로 번지는 코로나19바이러스를 비롯하여, 대내외 급변하는 어려운 경제 여건 등 다사다난한 환경 속에서도 조경산업 발전과 보호를 위해 항상 올곧은 정론을 펼치며 조경인들의 대변지로서 큰 역할 해 오신 김부식 회장님과 관계자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다시 한 번 창간 12주년을 축하드리며, 한국조경신문과 조경계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박태근 회장
박태근 회장 news@latimes.kr 박태근 회장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