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도시재생사업 사례집 시민들과 공유한다
국토부, 도시재생사업 사례집 시민들과 공유한다
  • 김효원 기자
  • 승인 2020.03.16
  • 호수 57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재생사업 주요 성과 30곳 선별
ⓒ국토부
ⓒ국토부

[Landscape Times 김효원 기자] “한국에도 영국의 테이트 모던을 꿈꾸는 곳이 있다. 바로 연초제조창(담배공장)이었던 곳을 문화와 상업 등의 복합시설로 탈바꿈시킨 청주의 도시재생 사례이다. 2004년 가동이 중단된 옛 연초제조창을 상설전시관, 아트샵, 북카페, 수장고, 갤러리샵, 공연장, 문화체험시설로 재탄생시킨 것이다.”

- 청주시 “담배를 만들던 연초제조창에서 문화를 만드는 문화제조창으로” 중에서 -

“순천의 도심에서 살짝 떨어진 한적한 시골마을 청수골은 5년 전만 해도 인구감소로 골머리를 썩었다. 주민 대부분이 고령층이고 주거 환경도 열악했지만 지금은 일자리와 수익이 창출되고, 많은 관광객이 찾는 마을로 변했다. 그 변화의 중심은 바로 청수정 마을카페다. 2015년 청수골 새뜰사업의 일환으로 작은 한옥을 리모델링한 이 카페는 커피와 대추차 등의 음료를 판매한 것이 시작이었다.”

- 순천시 “모두가 행복한 가게 청수정 마을카페” 중에서 -

국토부가 발간한 도시재생사업 사례집의 일부 내용이다.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각 지역에서 추진되는 도시재생사업 중 30곳을 선별해 ‘2020 도시재생사업 30選’이라는 이름으로 사례집을 발간했다.

이번 사례집은 그간 흩어져 있던 각 지역의 도시재생 사례들을 한데 모아, 모범사례들을 공무원·센터·일반 주민 등과 공유해 각 사업 추진에 참고할 수 있도록 하려는 취지다.

그 안에는 2014년부터 진행된 도시재생사업 중 지자체가 추천한 사례를 지역별로 선별하고, 구체적인 성과 및 내용을 직관적으로 표출해 도시재생을 쉽게 이해하고 체감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또한, 사업추진 지자체와 담당 센터의 연락처도 기재해 추진 노하우 등 궁금한 사항을 누구나 쉽게 문의할 수 있다. 사례집은 각 지자체 및 도시재생지원센터 등에 배포할 예정이며, 국토교통부와 도시재생종합정보체계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성균 국토부 도시재생역량과장은 “이번 사례집이 지자체와 주민들이 사업추진을 해 나갈 때 잘 활용되어 있기를 바라며, 전국에 흩어져 있는 좋은 사례들을 서로 비교해 보면서 얻은 영감이 사업 진행에 큰 도움이 될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김효원 기자
김효원 기자 khw92@latimes.kr 김효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