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대표도서관 설계공모 ‘경기서원’ 당선작 선정
경기도대표도서관 설계공모 ‘경기서원’ 당선작 선정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0.02.26
  • 호수 57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개 작품 응모작 심사 유튜브로 중계
경계 없이 자연스런 나선형 디자인
경기도 대표도서관 설계공모에서 당선작으로 선정된 '경기서원' 조감도  ⓒ경기도
경기도 대표도서관 설계공모에서 당선작으로 선정된 '경기서원' 조감도 ⓒ경기도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경기도가 대표도서관으로 건립하는 사업 설계공모 당선작으로 (주)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의 ‘경기서원’이 선정됐다.

총 6개 작품이 응모된 가운데 도는 심사위원회를 구성하고 지난 18일(화) 선정한 5개 작품에 대해 25일(화) 최종 심사를 실시했다. 특히 심사과정은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작품설명 및 심사위원 토론 등을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를 진행했다.

당선작인 ‘경기서원’은 광교 경기 융합타운 안에서 경기도 신청사를 비롯해 주변건물과 어우러지는 경관을 형성하고 있다.

또한 경계가 없는 나선형의 디자인으로 외부로부터 내부로 이어지는 공간 연속성과 동적인 면을 강조하며 융합타운의 곡선을 자연스럽게 수용하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기타 입상작으로는 ‘(주)행림종합건축사사무소’의 ‘GROUNDFOLLY’, ‘(주)토문건축사사무소’의 ‘배움의창’, ‘에이앤유디자인그룹건축사사무소(주)’의 ‘열린광장, 지혜의 눈’, ‘(주)삼우종합건축사사무소’의 ‘We-brary’가 선정됐다.

당선자는 오는 3월부터 착수하는 42억 원 규모의 기본 및 실시설계권이 부여되며, 기타 입상자에게는 4000만 원에서 1000만 원의 설계보상금이 지급된다.

경기도 대표도서관은 수원시 영통구 이의동 경기융합타운 내 총면적 3만300㎡ 규모로 들어설 계획으로 총 사업비 1101억 원이 투입된다.

김능식 평생교육국장은 “당선작을 바탕으로 2021년 1월까지 설계를 마치고, 2023년 말 개관을 목표로 본격 추진할 것”이라며 “대표도서관을 통해 도내 모든 도서관이 획기적으로 발전하는 계기를 마련하고 도민에게 전국 최고수준의 지식정보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경기도 대표도서관 설계공모에서 당선작으로 선정된 '경기서원' 조감도 ⓒ경기도
경기도 대표도서관 설계공모에서 당선작으로 선정된 '경기서원' 조감도 ⓒ경기도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