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그린포트-곡면형’, 벽면녹화의 한계를 없앴다
‘월그린포트-곡면형’, 벽면녹화의 한계를 없앴다
  • 지재호 기자
  • 승인 2020.01.14
  • 호수 57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벽면녹화 제품과 확실한 차별
다양한 건축물 디자인환경에 최적화
월그린포트-곡면형    ⓒ한설그린
월그린포트-곡면형 ⓒ한설그린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미세먼지와 대기 오염에 관해서는 국민들이 먼저 예민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때문에 녹색복지에 대한 목소리를 높여가고 있는 요즘이다.

한정된 도심 속 공간에서 녹색복지의 혜택을 누리기에는 턱 없이 부족한 요즘 건축물에 녹색을 입히는 작업이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지만 결국 기존 평면 수직형 벽면녹화 외에 뾰족한 수단이 없었던 것이 사실이다.

이러한 점에서 한설그린(대표 한승호)이 개발한 ‘월그린포트-곡면형’ 벽면녹화 제품은 벽면녹화의 한계를 없앴다고 할 수 있다.

곡면형 건축외벽이나 기둥, 교각하부 등 어떤 곡면이라도 벽면에 고정할 수 있는 공법이기에 디자인의 한계도 넘어섰다. 기존에는 설치프레임에 수직되게 다수로 설치됐다면 이 제품도 그러한 방식을 따르고 있지만 평면상에서 곡률을 이루도록 나란히 설치가 가능한 기술을 선보였다.

때문에 시공과 조립의 편의성 향상을 꾀하고 식생의 효율성을 높임과 동시에 오목한 벽면이나 볼록한 벽면 등 어떤 곡면에서도 적용이 가능하다는 게 이 제품만의 확실한 기술력이라 할 수 있다.

벽면녹화는 녹시율 증가와 건축물 에너지 절감, 도심 열섬효과 절감, 스트리트 캐년효과 절감, 도심 경관향상 등 도시에 건강한 환경을 제공해 주는 역할을 하고 있어 새로운 녹지공간으로의 기술적 요소로 주목받고 있다.

[한국조경신문]

 

월그린포트-곡면형이 적용된 기둥  ⓒ한설그린
월그린포트-곡면형이 적용된 기둥 ⓒ한설그린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