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에 반려견과 견주를 위한 놀이터 5곳 조성된다
부산에 반려견과 견주를 위한 놀이터 5곳 조성된다
  • 지재호 기자
  • 승인 2019.06.14
  • 호수 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여형 반려견 놀이터’ 6월 중 공모
온라인 시민토론, 참여자 80% 찬성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부산시가 ‘시민토론 ON AIR’ 제1호 토론으로 제시된 ‘반려견 놀이터 조성 Yes or No’에서 참여자 80%가 찬성함에 따라 반려견 놀이터 5곳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3월 4일부터 4월 2일까지 ‘반려견 놀이터 조성’을 주제로 30일간 온라인 시민토론을 진행한 바 있다. 온라인 토론에는 시민 1,063명이 참여했으며 이중 80%가 찬성 의견을 나타냈다.

부산은 반려동물 보유 가구가 47만 가구로 전국 3위를 기록하며 그 수가 지속해서 증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역 내 반려견 놀이터는 단 한 곳도 없는 실정이다.

시는 올해 6월 중 자치구·군 및 공사·공단을 대상으로 공모를 진행해 내년까지 반려견 놀이터 5곳을 순차적으로 조성키로 결정했다. 규모는 중·소형견(600㎡) 4개소, 중·대형견(1,500㎡) 1개소로 총사업비 7억여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시설에는 안전펜스를 비롯해 동물놀이기구, 음수대, 환경오염 방지시설 등을 갖추며 반려견 행동교정 교육 및 반려인 펫티켓 교육도 함께 실시해 비 반려인과의 갈등 해소에도 힘쓸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반려견 놀이터 조성사업’은 시민과 반려동물의 건강한 공존을 위한 첫 걸음이자 민선 7기 시민의 목소리가 정책으로 실행된 대표 사례로 의미가 크다”면서 “앞으로도 작지만 공감 가는 정책으로 시민행복 증진에 앞장서고 ‘시민중심의 정책’들이 추진될 수 있도록 시민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