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우리집 천연 공기청정기 ‘공기정화식물’ 추천
농식품부, 우리집 천연 공기청정기 ‘공기정화식물’ 추천
  • 이수정 기자
  • 승인 2019.03.25
  • 호수 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기정화식물 전년동기대비 판매량 23% 증가
벵갈고무나무, 음이온 발생 높아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미세먼지와 함께 봄철 불청객 황사에 대비하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가 공기정화에 효과 좋은 식물들을 소개했다.

잎 모양의 하얀색 꽃이 청량감을 주는 ‘스파티필럼’, 책상 위에 올려놓고 키운다 해서 이름 붙여진 ‘테이블야자’, 타원형 잎이 특징인 ‘벵갈고무나무’, 테이블야자와 유사하게 생긴 ‘황야자(아레카야자)’, ‘스킨답서스’, ‘아이비’ 등이 대표적인 예다.

농촌진흥청의 공기정화 효과 연구사례에 따르면 ‘벵갈고무나무’의 경우 음이온 발생량이 가장 높은 식물 중 하나로, 초미세먼지 제거 효과도 높은 편이다. ‘스킨답서스’는 일산화탄소 제거 능력이 가장 우수한 식물 중 하나이며 모두 초미세먼지 제거 효과가 있다.

‘황야자(아레카야자)’는 아토피를 유발하는 포름알데히드 제거 능력이 가장 우수하고, ‘스파티필름’은 벤젠, 포름알데히드 등 다양한 공기 오염물질 제거 능력이 탁월하다. ‘테이블야자’는 공기 중 수분방출 능력이 탁월하고 독소가 없어 애완동물과 함께 키우기에도 좋고, ‘아이비’는 초미세먼지 제거 효과와 함께 상대습도 증가량이 많은 식물로 아이들의 공부방에 놓아두기에 좋은 식물이다.

미세먼지 경보 발령이 잦은 요즘, 소비자의 공기정화 식물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판매량도 증가추세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화훼공판장에 따르면 주요 공기정화 식물들이 올해 1월부터 3월 기준, 전년 동기 대비 2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양재 공판장에서 거래되고 있는 벵갈고무나무는 267%, 스킨답서스는 240%, 황야자는 100%, 스파티필럼은 8%, 아이비는 5% 각각 증가했다.

농식품부는 꽃 생활문화 확산을 위해 aT와 함께 올해 초 선정한 이달의 꽃 ‘스파티필럼’과 ‘테이블야자’같이 선정된 계절별 꽃과 식물에 대한 정보 제공, 소비자 대상 판매 촉진 행사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봄을 맞아 미세먼지와 스트레스에 지친 가족과 나를 위해 심신에 안정을 주고 천연 공기청정기 역할을 하는 식물들을 선물해 볼 것을 추천한다”고 말하며, 양재 꽃 시장이나 집 근처 가까운 화원으로 나들이를 떠나 보기를 권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