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에 뭐하세요? 공원에서 가족이 함께 놀아요~
주말에 뭐하세요? 공원에서 가족이 함께 놀아요~
  • 지재호 기자
  • 승인 2019.03.22
  • 호수 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21개 공원에서 봄철 프로그램
축제, 가드닝, 농사, 양봉 등 128개
지난해 어린이대공원에서 개최된 모내기 체험 모습   [사진제공 서울시]
지난해 어린이대공원에서 개최된 모내기 체험 모습 [사진제공 서울시]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꽃피고 봄이 오는 계절인 4월부터 오는 6월까지 서울 21개 공원에서 14개 봄맞이 행사와 128개 봄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어린이대공원에서는 세상에서 가장 큰 스케치북과 다양한 캐릭터들이 함께 놀 수 있는 코스프레 행사와 마술 마임공원 등 어린이들과 온 가족이 함께 즐길거리들이 준비돼 있다.

문화비축기지에서는 어린이책축제와 서커스축제 등 주말마다 다양한 공연과 체험, 문화행사가 펼쳐지고 광장에서는 모두의 시장, 밤도깨비 야시장에서 먹거리와 볼거리들이 펼쳐진다.

길동생태공원에서는 화전대회를 즐길 수 있으며, 남산공원 ‘음악소풍’, 보라매공원 ‘어린이놀이한마당’, 선유도공원 ‘해질녘 음악소풍’, 시민의 숲 ‘음악소풍 ; 봄’, 여의도공원 ‘정오의 음악소풍’ 등이 펼쳐진다.

조금 더 특별한 행사도 진행된다. 자연의 특별한 경험을 해 보고 싶은 가족이나 연인들에게 안성맞춤으로 가드닝, 농사, 양봉을 체험해 볼 수 있다.

보라매공원의 동부공원녹지사업소 옥상에서 열리는 ‘어린이 꿀벌 학교’, 남산공원 ‘남산 꿀벌 생태교실’을 운영해 꿀벌의 생태 관찰과 게임, 벌꿀 찍어 먹어보기 체험 등을 할 수 있다.

길동생태공원, 보라매공원, 서울숲, 어린이대공원 등 6개 공원에서는 도시농업의 소중함도 배우고 텃밭도 가꾸어보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특히 길동생태공원과 서울숲, 어린이대공원에서는 모내기 체험을 해 볼 수 있다.

평소 화초 키우기나 정원 가꾸기에 관심이 있다면 공원의 정원사 교육에 참가해 보는 것도 좋을 듯 하다. 서울식물원과 서울숲, 어린이대공원에서는 수준별 가드닝 프로그램을 운영해 가드닝을 처음 접하는 입문자에서 전문가까지 체계적으로 배워볼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

이외에도 숲치유 체험, 힐링 체험, 피톤치드 휴~호흡, 항노화 건강차 마시기, 솔바람 오감 힐링여행 프로그램 등에 참여할 수 있다.

특히 보라매공원에서는 임산부와 태아를 위한 태교숲 프로그램부터 만 65세 이상 어르신들을 위한 실버숲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서울식물원에서는 자연과 함께하는 ‘요가인더가든’을 진행한다.

참가신청과 자세한 프로그램 확인은 서울의 산과 공원 누리집이나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 누리집을 참고하면 된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