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시민과 함께 천만그루 나무 심는다
순천시, 시민과 함께 천만그루 나무 심는다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9.02.11
  • 호수 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념목 심는 ‘시민 반려나무 갖기’
그린웨이·수목터널·도시숲 등 조성
나무심기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 순천시]
나무심기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 순천시]

[Landscape Times 김진수 기자] 순천시가 도시를 생태적이고 지속 가능한 환경도시로 만들기 위해 시민과 함께 ‘천만그루 나무심기’를 오는 2026년까지 단계적으로 진행한다.

시는 공공부문과 공동주택 전경, 시민 자율 식재 등 민·관 협력으로 ‘시민 반려나무 갖기’, ‘순천 시민의 숲 조성’ 등 시민운동을 통해 녹지를 확대할 계획이다.

아이 출생을 기념하는 탄생목과 결혼기념 등에 기념목을 심는 ‘시민 반려나무 갖기’는 시민 한 사람이 한 그루의 나무를 심어 가꾸는 캠페인이다. 시는 반려나무를 식재할 수 있도록 시유지나 유휴지 증에 한평숲으로 조성된다.

‘순천 시민의 숲 조성’은 원도심, 신도심 등 거점별로 조성할 계획이다. 우선 시범적으로 2곳에 공모를 통해 읍·면·동별로 조성할 예정이다.

시는 그린웨이, 수목터널 등 숲길을 조성하고 도로변 가로화단과 도로중앙 분리대 화단 등 가로수 숲길 조성에 힘쓴다.

또한 벽면 녹화와 옥상 녹화, 쌈지숲·명상숲 조성 등을 실시하고 기업과 공공기관의 협력으로 바람숲 길, 미세먼지 차단 숲 등 다양한 도시숲을 조성한다.

한편 시는 시민 공감대와 붐 조성을 위해 오는 15일까지 천만그루 나무심기 운동본부‘ 운영위원 50명을 모집한다. 참가 자격은 나무심기에 관심 있는 시민과 산림, 조경, 화훼, 정원 등 관전 전문가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순천 공원녹지과로 문의하면 된다.

순천시 관계자는 “천만그루 나무심기로 숨 쉬기 가장 좋은 순천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무엇보다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한국조경신문]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jskim@latimes.kr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