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화강지방정원 한눈에 담는다… 울산생태관광센터 개관
태화강지방정원 한눈에 담는다… 울산생태관광센터 개관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9.01.30
  • 호수 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태투어·체험교실,생태해설 등 운영
30일 개장한 울산생태관광센터 [사진제공: 울산시]
30일 개장한 울산생태관광센터 [사진제공: 울산시]

[Landscape Times 김진수 기자] 울산의 생태관광을 이끌어갈 ‘울산생태관광센터(이하 센터)’가 30일 개관식을 갖고 운영을 시작했다.

센터는 중구 태화동 667번지 일원에 위치하며 시비 31억 원이 투입돼 대지면적 1985㎡, 건축연면적 725.3㎡ 지상 3층 규모로 조성됐다.

1층에는 진입마당과 광장이 들어섰고 2층은 안내데스크, 전시, 홍보관, 관광상품 판매점, 3층에는 소규모 회의실, 교육장, 관리사무실 등이 위치해 있다.

아울러 옥상에 위치한 옥상정원에는 태화강 지방정원과 남산 은월루를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다. 이곳은 망원경을 이용해 철새관찰도 가능하다.

앞으로 센터는 이곳을 찾는 관광객에게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안내와 홍보를 비롯해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체험교실, 생태투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생태해설사와 함께하는 생태해설과 방문목적과 일정에 맞는 투어코스 코디를 제공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울산생태관광센터 개관으로 태화강을 찾아오는 관광객들에 생태관광의 만족도를 높이고 울산의 생태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조경신문]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jskim@latimes.kr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