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수목원, ‘한반도 수목지(Ⅰ)’ 발간
국립수목원, ‘한반도 수목지(Ⅰ)’ 발간
  • 이수정 기자
  • 승인 2018.12.17
  • 호수 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목유전자원의 체계적 관리 위한
한반도 자생수목 기본 지침 수록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국립수목원이 한반도 자생 수목에 대한 기재, 분포정보, 생육환경 정보 등을 포함한 ‘한반도 수목지(Ⅰ)’를 발간했다.

한반도 수목지(Ⅰ)’에는 자생수목 900여 분류군 중 층층나무 등 25분류군에 대한 분류군의 기재, 분류학적 논의, 자생지 분포, 형태학적 특성, 형태형질 도해, 목재 해부학적 특성, 화분학적 특성, 세포학적 특성, 생육환경 특성, 번식, 관리, 용도 등 주요 수목자원의 관리를 위한 종합적인 정보가 포함돼 있다.

국립수목원은 이번 책자를 시작으로 한반도 자생수목을 대상으로 연구가 완료되는 순서에 따라 수목지를 순차적으로 발간할 계획이다. 연구가 마무리되는 2024년에는 수목의 용도, 병해충 관리, 자원으로서의 이용 방법 등이 포함된 ‘한반도 수목지(종합편)’을 발간할 예정이다.

이유미 국립수목원 원장은 “21세기에 접어들어 기후변화와 미세먼지 등 지구환경과 건강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면서 산림의 역할과 지속 가능한 이용에 대한 관심과 기대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며 “이러한 정보들이 주요 수목자원의 관리를 위한 정책 수립과 의사결정에 직・간접적으로 활용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반도 수목지(Ⅰ)’은 국립수목원 누리집에서 PDF로 누구나 다운받아 볼 수 있다.[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