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국립등산학교’ 오는 5일 개교식 개최
산림청, ‘국립등산학교’ 오는 5일 개교식 개최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8.12.03
  • 호수 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등산 및 산악등반 교육 실시 및
산림·등산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

[Landscape Times 김진수 기자] 산림청이 오는 5일 강원도 속초시 노학동에 위치한 ‘국립등산학교’ 개교식을 갖는다.

국립등산학교는 등산문화를 보급하고 등산교육에 대한 국민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건립됐다. 국비 50억 원이 투입됐으며 지상 3층 규모(연면적 2274㎡)로 연간 약 1만여 명의 학생을 교육할 수 있다.

학교 건물 1층은 사무실·휴게실·식당·인공암벽장 등이 있는 다목적실이며 2층은 강의실·회의실·안전교육실, 3층은 장기 교육생을 위한 숙박공간과 도서실이 갖춰져 있다.

앞으로 국립등산학교는 ‘가족·청소년·소외계층을 위한 등산교육’, ‘산악구조대·클라이머 등 산안전문가 대상 산악교육’ 등 등산 및 산악등반에 대한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상익 산림복지국장은 “등산학교가 산림·등산 분야 인재 양성의 요람이 되고 지역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투자를 확대하고 이용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국립등산학교 전면 [사진제공: 산림청]
국립등산학교 전면 [사진제공: 산림청]
국립등산학교 후면 [사진제공: 산림청]
국립등산학교 후면 [사진제공: 산림청]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jskim@latimes.kr 김진수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