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구 ‘제1호 민관협력 도시숲’ 조성
노원구 ‘제1호 민관협력 도시숲’ 조성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8.11.27
  • 호수 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9일 2332그루 나무심기 행사
연간 82kg 미세먼지 저감 효과 기대

[Landscape Times 김진수 기자] 서울시 노원구 초안산근린공원(월계동 산1번지 일대) 내 3588㎡ 규모의 ‘도시숲’이 조성된다. 이곳에는 소나무, 참나무류, 이팝나무, 버드나무 등 미세먼지 차단과 흡착률이 좋은 수종 2332주가 식재된다. 시는 이로 인해 연간 82kg의 미세먼지를 흡수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노원구에 조성될 도시숲은 지난 8월 민간기업(동아ST)과 시민단체(생명의숲)가 ‘도시숲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제1호 민관협력 도시숲’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시는 열섬현상, 미세먼지 등 기후변화에 대응과 부지를 제공하고 민간기업 동아ST는 사업비 지원, 민간단체 생명의숲은 숲 조성과 관리를 담당한다.

시는 오는 29일 지역주민, 시민단체, 동아ST, 서울시 공무원 등 200여 명이 참여해 총 2332 그루의 나무를 식재하는 행사를 갖는다. 아울러 미세먼지 저감효과를 보기 위해 다양한 크기의 나무를 식재해 다층구조 방식으로 조성한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이번 노원구에 조성되는 제1호 민관협력 도시숲은 도심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시민이 직접 나무를 심고 관리하는 ‘민간 주도’로 이뤄져 더욱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제2호, 제3호 등 더 많은 민간 주도의 도시숲이 생길 수 있도록 사회 각계와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산림과학원에 따르면 도심보다 도시숲이 미세먼지는 평균 25.6%, 초미세먼지는 40.9%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조경신문]

‘제1호 민관협력 도시숲’ 조성계획(안) [자료제공: 서울시]
‘제1호 민관협력 도시숲’ 조성계획(안) [자료제공: 서울시]
‘제1호 민관협력 도시숲’ 종합계획도 [자료제공: 서울시]
‘제1호 민관협력 도시숲’ 종합계획도 [자료제공: 서울시]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jskim@latimes.kr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