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시민들과 녹색도시 구현한다
인천, 시민들과 녹색도시 구현한다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8.11.06
  • 호수 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 에코 시티, 인천’
국·시비 863억 투입
도시숲·녹지축 연결 등
인천시 계양산 [사진제공: 인천시]
인천시 계양산 [사진제공: 인천시]

[Landscape Times 김진수 기자] 인천시가 둘레길과 종주길을 새 단장하고 도시 숲·쉼터 조성, 녹지축 연결, IT 기술을 접목한 5G 놀이터 등 ‘그린 에코 시티, 인천’ 사업을 오는 2022년까지 단계적으로 조성할 예정이다.

시는 ‘그린 에코 시티, 인천’ 사업 계획을 수립해 2022년까지 공원·녹지분야 3대 과제인 친환경 생태 도시 숲 조성, 역사·문화 둘레길(둘레길 16코스, 종주길 10코스) 조성, 실외놀이터 확충을 위해 국·시비 863억 원을 투입한다.

녹색길은 계양산부터 송도 바닷가 솔찬공원까지 연결된 녹색 종주길 10코스(60km)와 소래포구부터 월미도까지 조성된 둘레길 16코스(141km) 등 총 201km를 새롭게 꾸밀 계획이다. 이를 통해 ‘역사·문화 스토리텔링 북’을 발간할 계획이다.

아울러 IT 기술을 이용해 아이들의 창의력 향상과 아이와 부모가 함께 교육·체험·놀이를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컨셉의 5G 차세대 놀이터 10곳을 확충할 계획이다.

이번 5G 차세대 놀이터는 ▲창의·반응 놀이시설(Free style) ▲모든 세대가 공유할 수 있는 공간(Free generation) ▲자유 공공통신망(Free wifi) ▲무장애 통합 놀이터(Barrier free) ▲범죄예방환경설계(CPTED) 등 문화거점·소통의 공간으로 개발한다.

이외 이번 사업에는 가로 및 하천변 녹화, 숲생태체험프로그램, 편익시설 설치, 포토존 설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국조경신문]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jskim@latimes.kr 김진수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