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둘레길 남해안 개발사업 탄력
코리아둘레길 남해안 개발사업 탄력
  • 지재호 기자
  • 승인 2018.08.14
  • 호수 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 문체부 공모 최종 선정돼
진해근대문화투어와 연계 운영계획
[자료제공 창원시]
[자료제공 창원시]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창원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모한 ‘코리아둘레길 남해안 노선 관광프로그램 개발사업’에 최종 선정돼 총 사업비 1억4000만 원 가운데 국‧도비 6700만 원을 확보했다고 지난 9일 밝혔다.

‘코리아둘레길 남해안 노선 관광프로그램 개발사업’은 코리아둘레길과 연계한 지역 상설 걷기여행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사업이며, 시는 관광과 환경을 접목한 공정여행 콘텐츠 ‘Fair Travel’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아울러 확보한 예산으로 진해드림로드 환경정화 교육여행과 누비자를 활용한 무동력 레저여행 코스 등을 개발하고 진해근대문화투어와 연계해 운영할 계획이다.

황규종 관광과장(2018 창원 방문의 해 추진단장)은 “올 들어 문체부의 관광공모사업에 세 차례 선정되며 총 6억 원의 사업비 중 4억 원의 국‧도비를 지원받았다”며 “지자체들 간의 관광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창원시는 국가 관광정책 동향을 면밀히 살피고 이와 연계한 사업을 발굴해 경쟁력을 높여가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