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조경·정원박람회 ‘기업열전’ ➇ 키그린 편
2018 조경·정원박람회 ‘기업열전’ ➇ 키그린 편
  • 지재호 기자
  • 승인 2018.06.03
  • 호수 49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몰방지효과 높인 잔디보호매트
일체형 조립방식후크, 결합력 강화
손결 키그린 부사장(우측)과 정재홍 차장   [사진 지재호 기자]
손결 키그린 부사장(우측)과 정재홍 차장 [사진 지재호 기자]

 

[Landscape Times 지재호 기자] 키그린(주)(대표 박서영)은 최근 조달청으로부터 올해의 우수제품으로 선정됐다.

새롭게 선보인 신기술은 자체 탄성을 통한 강력한 복원력이 있는 함몰방지수단이다. 함몰방지수단은 기존 기술이 고정형, 별표형으로 집중답압 시 함몰돼 제 기능을 할 수 없다는 단점을 가지고 있다.

이를 대비해 신형 기술은 탄성형과 만곡형으로 탄성을 통한 함몰 방지 기능 유지로 답압충격을 지속적으로 흡수 할 수 있다. 이로써 함몰방지효과가 증대됨으로써 매트 사용수명은 적어도 3~5년 이상 연장이 가능하다.

일체형 조립방식후크수단은 기존기술인 수직결합방식으로 결합력이 약해 특히 여름철에 매트풀림 문제가 발생했다. 또한 시공 시 작업자의 손가락 통증을 유발하고 시공숙련이 필요하면서 작업시간도 많이 걸렸고 설치 시 당김 작업 또한 필수적으로 요구됐다.

하지만 이번 신기술은 후크날개가 펼쳐져 결합력이 강하고 매트풀림 방지기능이 갖춰졌다. 수축 팽창 보상형 연결수단은 광합성 공간을 80.9% 확보함과 동시에 무게는 650g으로 이전 제품 대비 가벼워지며 기능은 향상시켰다. [한국조경신문]

 

일체형 조립방식 후크   [제공 : 키그린]
일체형 조립방식 후크 [제공 : 키그린]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