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대표 꽃 한자리에 선보인다
우리나라 대표 꽃 한자리에 선보인다
  • 이수정 기자
  • 승인 2018.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미, 카네이션, 거베라 등 농진청 육성 신품종 전시
고양국제꽃박람회장 기간 동안 8개 화훼품목, 30여 종 소개

[Landscape Times 이수정 기자] 농촌진흥청이 오는 27일부터 내달 13일까지 열리는 ‘2018 고양국제꽃박람회’ 기간 동안 세계화훼교류관에서 국화와 선인장 등 대표적인 국산 화훼 8품목 30여 품종을 전시한다. 

특히 5월 3일부터 13일까지는 농진청에서 육성한 거베라와 카네이션, 장미 품종 등을 소개하고, 국내·외 수출업체와 참여 시민들의 의견을 듣고 선호도가 높은 품종으로 선발할 계획이다.

장미는 ‘옐로우썬’, ‘아이스윙’ 등 30여 품종과 계통, 카네이션은 ‘그린뷰티’, ‘썬그린’ 등 20여 품종과 계통, 그리고 거베라는 ‘하모니’, ‘써니데이’ 등 25여 품종과 계통이 소개될 예정이다.

아울러 신품종 전시관에는 국화 ‘필드그린’ 등 7품목 17품종이 전시된다. 이 자리에는 우리나라 공공기관에서 개발한 새로운 화훼 품종들 중 콘테스트를 통해 우수 품종상을 선정한다.

지난해에는 농진청에서 육성한 선인장 ‘두울’, 카네이션 ‘러블리매직’, 국화 ‘그린다이아몬드’가 우수 품종상을 받은 바 있다.

대표 우리 꽃 전시와 함께 어린이들의 참여를 위한 교육 체험 공간도 마련된다. 꽃이 자라는 데 위해 필요한 수분 수정을 통해 식물의 생활사를 알아보고, 실내 공기를 정화하는 원리를 탐구하며 화훼류를 보다 가까이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농진청은 기대하고 있다.

김원희 농진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화훼과장은 "많은 국민이 꽃을 가꾸는 행복을 느낄 수 있도록 소비자가 원하는 품종 개발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