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경가의 이색 크로키 전시
조경가의 이색 크로키 전시
  • 이수정 기자
  • 승인 2018.0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진숙 (주)조경설계 비욘드 소장 참가
크로키 그룹 회원으로 지속적으로 활동 중

[한국조경신문 이수정 기자] 박진숙 (주)조경설계 비욘드 소장이 그동안 그려온 크로키 작품을 모아 ‘드로잉 허벅지’ 전시에 참가했다.

평소 인체를 대상으로 크로키를 즐겨 그렸던 박 소장은 이미 한국여성미술공모전 수상 및 여러 차례 전시 경력을 자랑하며 현재 한국여성작가회 및 크로키 그룹 ‘드로잉 허벅지’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지난 2007년 이후 벌써 12번째 전시를 남몰래 열어온 박 소장은 재빨리 그려 훌륭한 결과물을 내기가 쉽지 않은 크로키 장르에 심취해 있다.

“사물이나 인체의 특징을 잡아내 간단한 재료로 3분 안에 스케치하는 크로키 작업을 해왔는데 실제 조경설계할 때 많은 영향을 받는다”고 말한다.

인체를 소재로 한 조경가의 이색 작품은 ‘드로잉 허벅지’ 전에서 만날 수 있다. 전시는 오는 17일까지 인사동 조형 갤러리에서 열린다.

박진숙 (주)조경설계비욘드 소장과 크로키 작품. 전시는 인사동 조경갤러리에서 오는 17일까지 열린다.
박진숙 (주)조경설계비욘드 소장과 크로키 작품. 전시는 인사동 조경갤러리에서 오는 17일까지 열린다.

 

이수정 기자
이수정 기자 grass999@latimes.kr 이수정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