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기장군에 ‘치유의숲’ 개원
부산시, 기장군에 ‘치유의숲’ 개원
  • 정새무 기자
  • 승인 2017.11.02
  • 호수 46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원식 오는 11월 3일

부산광역시가 ‘치유의숲’을 개원한다. 치유의숲은 부산대의 학술림 기능을 유지하면서 부산시에서 조성하고 운영·관리하기로 부산대 및 기장군과 업무협약을 2016년 1월 체결하였다. 그로부터 1년 10개월 만에 개원하게 되어 부산시는 부산대 학술림 부지와 기장군 소유 임야를 제공받아 기장군 철마면 장전리 산180-2번지 일원에 치유의숲을 개원한다고 밝혔다.

부산치유의숲은 총 면적 153ha의 부지에 연 면적 325㎡의 방문자센터, 숲문화센터, 학술림 연구동 배치 및 60대의 차량을 주차할 수 있는 주차공간을 확보했다. 아울러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시설로는 숲속치유마당, 풍욕장, 숲속명상터, 솔바람쉼터, 마음나눔터 등이 있으며 주요 프로그램은 초중학생을 동반한 가족을 대상으로 하는 행복한 숲, 성인을 대상으로 하는 쉼이 있는 숲,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내 마음의 숲,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하는 다시 찾는 숲, 임신부부를 대상으로 하는 태교숲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겨울철(12~2월)를 제외하고 매일 2회(오전 10시, 오후 2시) 운영하며 체험시간은 2시간 정도다.

부산시 관계자는 “일상생활에서 받은 스트레스를 치유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해소할 수 있도록 많은 참여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숲치유 프로그램은 사전예약제로 운영하며 부산시 누리집 통합예약사이트에서 신청하고 문의사항은 부산광역시 푸른도시가꾸기사업소(051-888-7117) 및 치유의숲 방문자센터(051-976-2831∼3)로 하면 된다.

 

정새무 기자
정새무 기자 saemuh@newsj.kr 정새무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