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태화강 국가정원 위해 시민들 나섰다
울산 태화강 국가정원 위해 시민들 나섰다
  • 배석희 기자
  • 승인 2017.10.31
  • 호수 46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화강 국가정원지정 범시민추진위원회’ 출범…서명운동 진행 중

태화강을 국가정원으로 지정하기 위한 범시민운동이 시작됐다.

64개 시민.환경단체로 구성된 ‘태화강 국가정원지정 범시민추진위원회’가 지난 24일 발대식을 갖고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추진위는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의 당위성을 홍보하며, 12만 명 서명운동을 펼치고 있다. 태화강 국가정원은 태화강대공원, 철새공원, 태화강 일원 약 128만㎡를 대상으로 하고 있다.

울산시는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을 위한 타당성 검토를 마쳤으며, 올 연말까지 지방정원 등록과 태화강 국가정원 기본계획 용역을 마친 후 내년 상반기 산림청에 국가정원 지정 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배석희 기자
배석희 기자 bsh4184@latimes.kr 배석희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