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생활원예경진대회, 금산군농기센터팀 최우수상
충남생활원예경진대회, 금산군농기센터팀 최우수상
  • 박원빈 기자
  • 승인 2017.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개 시군 참여·총 30개 작품 출품

제11회 충남생활원예 경진대회에서 참여한 금산군농업기술센터 완승팀(전완배, 김상우, 박경숙, 장순옥)이 최우수상을 받았다.

이번 행사는 식물 소재를 활용해 창의적이고 실용적인 아이디어로 자연을 느낄 수 있는 정원을 만드는 경진대회로 치러졌으며, 생활원예의 저변확대 및 화훼류 소비촉진을 위해 마련했다. 이날 대회에는 충남 15개 시군에서 참여해 아이디어정원과 접시정원 2개 분야, 총 30개 작품으로 경진을 벌였다.

출품작은 10월 23일까지 전시하여, 인삼엑스포를 찾은 방문객에게 다양하고 이색적인 볼거리를 제공한다.

금산군 참가자 전완배씨는 꽃사모 활동을 하면서 “이런 흥미있는 행사에 참여한 것만으로도 즐겁고 재미있다” 며 “최우수상까지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고 금산을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어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해마다 개최하는 충남 생활원예 경진대회는 생활원예가 확산되고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크게 이바지한다”며 “앞으로 금산인삼축제 및 각종 행사 등을 통해 생활원예가꾸기 기술을 보급하는 한편 화훼농가도 상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원빈 기자
박원빈 기자 wbpark@newsj.kr 박원빈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