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내년 4월까지 학교숲 10개소 추가 조성
수원시, 내년 4월까지 학교숲 10개소 추가 조성
  • 지재호 기자
  • 승인 2017.07.24
  • 호수 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2개소·내년에 8개소 조성 계획

수원시는 녹지가 부족한 관내 학교에 나무와 꽃을 심어 작은 숲을 만드는 학교숲 조성사업을 내년 4월까지 10개 학교에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를 따라 수원시는 총 11억 원을 투입해 오는 11월까지 2개 학교를 비롯해 내년 4월까지 8개 학교에 학교 숲을 조성할 계획이다.

올 하반기에 조성할 학교숲 대상학교는 현재 심사 중에 있으며, 내년도 대상 학교는 관내 초·중·고등학교에게서 신청을 받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 효천초교와 숙지중, 수원농생명과학고 등 8개 학교에 총 9953㎡ 규모의 숲을 조성하는 등 관내 201개 학교 중 138개 학교에 숲 조성을 마쳤다. 수원시는 지난 2003년부터 현재까지 사업비 140억여 원을 투입했으며 학교숲 조성률은 68.5%에 이른다.

또한 전체 연면적 12만3063㎡에 이르는 학교 숲을 이용하는 재학생 및 지역주민이 12만 명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학교숲은 학생들에게 자연체험학습 기회를 주고, 정서발달에도 효과가 크다”며 “학생들이 숲과 함께 건강하게 성장하고 지역주민들도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학교숲 조성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