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시설공사 설계서 ‘인터넷으로 손쉽게 보자’
조달청, 시설공사 설계서 ‘인터넷으로 손쉽게 보자’
  • 지재호 기자
  • 승인 2017.07.21
  • 호수 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0억 원 미만 중소형 공사 설계서도 e-열람 공개

조달청은 ‘설계서 e-열람 서비스’를 실시하며 조달청에서 집행하는 모든 시설공사에 대한 설계서를 공개 열람할 수 있도록 했다.

설계서 e-열람 서비스는 수요기관에서 나라장터에 설계도면이나 시방서를 게재하면 입찰자는 인터넷에서 직접 열람 또는 내려받을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다.

현재까지 추정가격 300억 원 이상 13건의 공사를 대상으로 시범 운영을 실시해 왔는데 이 과정에서 입찰자 의견을 수렴한 결과 설계서 열람이 편리해졌고 설계도서를 바탕으로 공사비를 직접 산정하는데 크게 도움이 됐다는 평가다.

이번 서비스 시행으로 연간 최대 2700여건의 시설공사에 대해 입찰자는 발주기관 방문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줄이고 충분한 설계검토 시간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열람방법은 나라장터에 접속해 시설공사 입찰공고에서 설계서를 내려 받으면 된다.

이현호 시설사업국장은 “시설공사 입찰정보 공개를 꾸준히 확대하면서 입찰에 소요되는 비용을 줄이는 노력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지재호 기자
지재호 기자 cjh@latimes.kr 지재호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