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2017년 산촌생태마을 가꾸기’ 진행
산림청, ‘2017년 산촌생태마을 가꾸기’ 진행
  • 이동원 기자
  • 승인 2017.04.04
  • 호수 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까지, 전국 80여 개 산림 관련 부서 참여
▲ 산촌생태마을 가꾸기 <사진제공 산림청>

산림청은 산촌의 아름다움과 우수함을 알리기 위해 5월 말까지 전국 312개 산촌생태마을과 함께 ‘2017년 산촌생태마을 가꾸기’를 실시한다. 이를 위해 전국 80여 개 산림 관련 부서(단체)가 함께한다.

이와 관련 지난 30일 산림청은 중앙행사로 전북 무주군 설천면 ‘호롱불마을’에서 산림청 관계 공무원, 귀산촌인, 귀산촌 희망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조경수와 야생화 심기, 마을정화 활동과 함께 ‘산촌생태마을 가꾸기 및 귀산촌 정책 간담회’를 열었다.

‘산촌생태마을 가꾸기’는 산촌 홍보와 활력 증진을 위해 2014년부터 해마다 봄·가을에 이뤄지고 있으며 2016년부터는 산촌생태마을 전국협의회와 함께 꽃나무 심기와 마을정화 활동 등을 전국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산림청이 농식품부와 함께 추진 중인 ‘깨끗한 농업·농촌 만들기 캠페인(CAC : Clean Agriculture Campaign)’과 함께 진행되어 더 의미가 있었다.

박종호 산림복지정책국장은 “산림청이 조성한 산촌생태마을을 아름답게 가꾸기 위해 앞으로도 환경 정화활동을 지속 추진할 것”이라며 “깨끗하고 살기 좋은 산촌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동원 기자
이동원 기자 ldwon7788@latimes.kr 이동원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