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심원조경, 20주년 맞아 지속가능한 조직으로 탈바꿈 :: 한국조경신문
2017.11.21 화 07:15 편집  
> 뉴스 > 조경 | 기업뉴스
  조경, 조경설계, 동심원조경기술사사무소, 안계동, 동심원갤러리
     
동심원조경, 20주년 맞아 지속가능한 조직으로 탈바꿈
동심원 사옥, 조경문화공간인 ‘동심원갤러리’로 오픈
‘창립 20주년 기념 작품전시회’ 27~새달 2일까지
[418호] 2016년 10월 19일 (수) 16:12:23 배석희 기자 bsh4184@latimes.kr

동심원조경기술사사무소(대표 안계동)가 창립 20주년을 맞아 지속가능한 업체로 새롭게 탈바꿈한다.

변화의 핵심은 경영체계의 전환이다. 기존 오너쉽 체계에서 파트너쉽 체제로 전환이며, 이는 소장을 중심으로 한 팀제 운영이다.

또 하나의 변화는 연구소 설립과 시공팀 신설이다. 연구소는 국제현상공모, 연구과제 등 새로운 먹거리 창출에 나선다. 또한, 작품의 완성도가 필요한 소규모 정원이나 고급호텔 조경 등은 설계부터 시공까지 일괄적으로 해서 작품의 질을 높이겠다는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사무실을 확장 이전하면서 기존 동심원 사옥을 조경문화공간인 ‘동심원갤러리’로 오픈했다. 동심원갤러리는 조경인이면 누구나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며, 향후에는 조경 혹은 정원 관련 아카데미 같은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하고 있다.

안계동 대표는 “조경 1세대로서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는 자부심과 호황기에 편승해 20년 동안 발전 할 수 있다는 점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동심원은 새로운 혁신을 통해 성장보다는 지속가능성한 조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안 대표는 “그동안 조경분야에서 많은 혜택을 받은 사람으로서 조경을 위해 무언가를 해야겠다는 생각에 ‘동심원갤러리’를 조경문화공간으로 오픈하기로 했다”며 “조경인들이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조경인의 문화공간으로 거듭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동심원조경기술사사무소는 오는 27일부터 11월 2일까지 ‘창립 20주년 기념 작품전시회’를 동심원갤러리에서 갖는다. 27일 오후 1시와 오후 7시 두 차례에 걸쳐 오프닝행사를 갖는다. 또한 현상설계, 드로잉, 연도별작품, 조경만평 등 다양한 작품 전시도 진행된다.

 

배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조경신문(http://www.latime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제   목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1920~30년대부터 ‘조경수’ 수요
[김부식칼럼] 공동주택 조경의 진화
2017년도 11월 둘째주 개찰현황(
한국조경수협회 연혁 및 역대 회장
주간 SNS뉴스(469호. 2017년
산림청, ‘2018 청년정원서포터즈’
“화훼유통센터 건립, 화훼산업 활성화
건협 조경위원회, 설승진 신임위원장
정원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다 ‘생활정
경춘선숲길 2.5Km 3단계 추가 개

기술과 자재

빗물 저장하는 잔디블록으로 임대시대 개막
수년전 전국적으로 추진했던 학교 천연잔디운동장 사업이 사실상 실패로 돌아갔다. 이용률이 높은 학교 운동장의 특성상 답압으로 인한 잔디의 고사, 유지관리의 한계가 주요 원인으로 지적된다. 수많은 시민에게 개방된 서울광...
(주)한국조경신문|발행인 겸 편집인 정대헌|주소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 11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920호
전화 02)488-2554|팩스 0505-696-3114|이메일webmaster@latimes.kr|개인정보관리책임자 전성용|청소년보호책임자 차요셉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아00877(2007.4.16)|사업자등록번호 402-81-63670|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제2011-서울송파-0472호
Copyright Korea Landscape Architecture Newspaper Co.,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