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피해 태화강대공원 복구공사, 울산조경인 힘 보태
태풍 피해 태화강대공원 복구공사, 울산조경인 힘 보태
  • e뉴스팀
  • 승인 2016.10.12
  • 호수 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 ‘차바’의 영향으로 부산, 울산 등 남부지방에 큰 피해를 입었다. 태풍이 지나간 뒤 폐허가 된 도시를 복구하기 위한 손길이 모여들기 시작했고, (사)한국조경사회 울산시회(회장 이상칠) 역시 두 팔 걷어부치고 태화강대공원 복구현장에 힘을 보탰다. 이상칠 회장을 비롯해 울산조경인 30여 명은 굴착기와 1톤 트럭 등의 장비를 갖고 와서 쓰레기 수거, 파손된 시설물을 복구, 나무 심기 등 구슬땀을 흘렸다. <사진제공 (사)한국조경사회 울산시회>

e뉴스팀
e뉴스팀 news@latimes.kr e뉴스팀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