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임업진흥원, 2016 수출유망 목재제품 발굴대회 시상식 개최
한국임업진흥원, 2016 수출유망 목재제품 발굴대회 시상식 개최
  • 이동원 기자
  • 승인 2016.09.06
  • 호수 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상, (주)가온우드·전북대 에코하우징

한국임업진흥원은 5일 서울 강서구 본원에서 올해 처음 개최한 ‘2016 수출유망 목재제품 발굴대회’ 시상식을 가졌다.

이번 대회는 국내 수출유망 목재제품을 발굴해 국외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한 것으로 지난 6월 20일부터 69개 업체가 참가해 생활소품, 주방용품, 완구, 운동기구, 가공목재 등 총 122개 목재제품을 접수했다.

심사위원단은 산림청, 중소기업청, KOTRA, aT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등에 종사하는 수출 관련 전문가와 목재제품 전문가로 구성됐으며 1차 서류 심사(8품목 선정)와 2차 발표 심사를 거쳐 최종 4개 제품을 수상작으로 선정햇다.

대상인 산림청장상은 (주)가온우드와 전북대 에코하우징이 개발한 흡음·난연 목질 내장재가 받았다.

금상은 영림임업(주)의 스타일 월 패널, 은상은 (주)엔에프인더스의 엔에프 엠보보드 그리고 (주)신영목재의 방염, 난연 준불연 목재가 각각 받았다.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함께 부상으로 산림청이 지원하는 2017년 해외 박람회 참가비 2000만 원, 3년간 소용비용의 80%로 최대 6000만원 수출상품화 사업 그리고 1년간 임산물 수출 OK지원팀 컨설팅을 제공한다.

또한 1차 심사 선정을 포함한 8품목에 대해 한국임업진흥원이 참가하는 목재 관련 박람회에 홍보·전시할 예정이다.

김남균 한국임업진흥원 원장은 “올해 처음 열린 발굴대회임에도 많은 업체들이 참가했다”며 “올해를 시작으로 대회를 보다 발전시켜 국내 우수 목재제품들이 국내외 시장에서 성공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동원 기자
이동원 기자 ldwon7788@latimes.kr 이동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