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새우란 전시회’ 개최
‘제1회 새우란 전시회’ 개최
  • 이동원 기자
  • 승인 2016.0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일부터 5월 20일 까지 충남 청양 고운식물원서

새우란의 자태를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열렸다.

충남 청양 고운식물원은 지난 1일부터 5월 20일까지 국내 희귀 자생란인 ‘새우란’ 전시회를 열고 있다.

흔히 ‘천상화’라 불리는 ‘새우란’은 3000속 3만 종 이상에 이르며 지구상 식물 중 가장 진화했다는 난과식물의 한 종이다. 제주도와 남해안, 안면도, 울릉도 등지에서 야생으로 자라고 있지만 아직 널리 알려지지 않은 귀한 난이다. 고운식물원에는 현재 신안새우란과 다도새우란 등이 식재돼 다양한 아름다움을 선보이고 있다.

이주호 고운식물원 원장은 “잘 자란 새우란의 아름다움을 많은 사람들에게 보여주며 함께 누리고 싶어 이번 전시회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한편 고운식물원은 환경부에서 지정한 멸종위기 식물 보전기관이다. 37㏊에 이르는 숲 전체가 다양한 테마정원으로 꾸며져 있다. 야생화가 피고 지는 탐방로 주변은 각종 희귀수목과 8800여 종의 꽃으로 채워져 각양각색의 볼거리를 제공한다.

문의 041-943-6237 누리집: www.kohwun.or.kr

이동원 기자
이동원 기자 ldwon7788@latimes.kr 이동원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