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농경지에서 산림휴양공간 탈바꿈-영월 능말 도시숲
불법 농경지에서 산림휴양공간 탈바꿈-영월 능말 도시숲
  • 이동원 기자
  • 승인 2016.02.18
  • 호수 38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선정 ‘2015년 녹색도시 우수사례’
어르신들에겐 편안한 쉼터, 청소년들에겐 생태체험학습장 각광
▲ 강원도 영월군 영월읍에 있는 능말 도시숲<사진 박흥배 기자>

능말 도시숲은 강원도 영월군 영월읍 영흥리 산135번지 일원 5.5㏊의 농작물 경작지로 사용되던 산림에 다양한 나무를 식재 하는 등 재정비를 통해 군민을 위한 산림휴양녹색공간으로 다시 태어난 곳이다.

어르신들의 편안한 쉼터 기능에서 청소년들의 생태체험학습장까지 계절별 특색을 살린 7개 오감(五感)체험학습장 기능을 담당할 스토리 테마 숲으로 조성됐다. 또한 주변의 장릉과 어우러져 영월지역의 특색을 잘 나타내고 있으며 주택가에 이웃해 접근성이 좋으며 학생들에게 역사적, 교육적으로 가치 있는 숲으로 평가되고 있다.

더 나아가 대통령 직속 지역발전위원회가 주관한 ‘2015년 지역발전사업 평가’에서 사업기획 부문 우수사례로 선정됐으며 또한 산림청이 선정한 ‘2015년 녹색도시 우수사례’에도 뽑혀 최고의 도시숲으로 인정받고 있다.

 

사업개요

위 치 : 강원도 영월군 영월읍 영흥리 산135번지 외 1필지(2013년 1073전 매입)

사 업 비 : 26억9400만 원

면 적 : 5.5㏊

사업기간 : 2012~2014(3년)

사업내용 : 불법 농경지로 사용되는 장소를 생태체험학습장으로 조성

수용인원 : 약 400명

수목식재 : 소나무 외 23종(2035그루 교목), 산철쭉 외 10종(3만2400그루 관목)

시설물명 : 법면녹화, 수목명찰, 목계단, 목교, 평의자, 안내판, 해설판, 산책로, 징검다리조경석, 전석, 이형판석포장, 잔디블럭, 전망대 등

발 주 처 : 강원도 영월군청

설 계 : (주)일산이엔씨

시 공 : 가산종합건설(주)

 

▲ 어린이들이 능말 도시숲에서 숲체험을 하고 있다.

 

▲ 능말 도시숲 안내도

 

이동원 기자
이동원 기자 ldwon7788@latimes.kr 이동원 기자님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